애플 블루투스 키보드 MC184KH/A 중고거래 후기

중고나라에서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를 하나 구입했습니다. 미개봉 새제품을 구입하려 했었으나 판매 조건이 맞지 않아 거래를 하지 못했고 대신 깨끗한 중고를 하나 구입했습니다.



중고 거래로 구입한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 MC184KH/A입니다. 네이버 지식쇼핑에서 검색해보니 새제품이 63,000원 정도에 판매되고 있는 제품입니다. 중고나라에서 직거래로 35,000원에 구입했습니다. 대박 운이 좋아 근처에서 바로 거래했습니다.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 MC184KH/A의 박스 옆면에는 Wireless Keyboard라고 적혀 있습니다.



반대편에는 블루투스 버전, 호환 OS 버전 등이 적혀 있는 스티커가 붙어 있습니다.



한쪽 귀퉁이에는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 MC184KH/A의 정보가 적혀 있습니다. 바코드 부분은 모자이크했습니다.



중고이고 새제품의 반값 정도로 구매했기에 더럽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쓸데없는 걱정이었습니다. 상당히 깨끗했고 기스도 없었습니다.

 


키보르를 꺼내니 아래에 설명서 같은 것도 2장 들어 있었습니다.



직거래 할 때 판매자분이 1년전쯤 구입했으나 몇 번 사용을 못했다고 했는데 진짜 새것처럼 깨끗했습니다.



자판 부분은 물론이고 아래 부분도 깨끗했습니다. 거래할 때 살펴 보았으나 이 정도로 깨끗할지는 몰랐습니다.



키보드는 책상에 놓고 사용하는 제품이기에 실사용 기간이 길면 바닥과 닿는 부분에는 기스가 생기고, 미끄럼 방지 패드는 마모 됩니다.



제가 중고로 구입한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 MC184KH/A는 사용 흔적은 있었지만, 사용감이 거의 없다고 봐도 될 정도로 깨끗했습니다.



전원 버튼과 배터리 삽입구 부분의 보호 스티커도 그대로 붙어 있었습니다. 다만 미사용 상태로 방치했는지 전원 버튼 부분에 약간의 녹 같은 것이 끼어 있었습니다.



배터리 삽입구 부분도 깨끗했습니다.



건전지도 들어 있었고, 전원까지 들어 왔습니다. 판매자가 1년전쯤 구입하고 몇 번 사용 못했다고 아쉬워 했는데 너무 감사했습니다. 몇 번 쓰지도 않을 것을 반값에 팔아주다니 너무 고마웠습니다.



당연히 기스가 생겨야 할 곳도 멀쩡했고 오늘은 복권을 사야 하는 날인 것 같습니다.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 MC184KH/A의 애플 로고 사과 마크는 바닥면에 박혀 있습니다.



중고이고 35,000원에 구입했기에 조금 걱정했습니다. 망가진 물건이나 작동이 안되는 것을 파는 것이 아닐까 걱정했지만 멀쩡하게 잘 작동 되었습니다. 중고 거래로 좋은 물건을 싼 값에 구입하게 되니 기분이 무척 좋습니다. 이 맛에 중고 거래를 하는 것 같습니다.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