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면세점 이용 방법 및 꿀팁, 내국인 면세점 및 면세점 이용 한도

제주도에 가면 여권을 챙겨야 하는가 아닌가를 두고 논쟁을 벌인 적이 있다. 국내선 이용이기 때문에 여권씩이나 챙길 필요는 없다. 그냥 주민증, 운전면허증만 있으면 탑승수속이 끝난다. 그렇다면 제주도 면세점은 이용이 가능할까? 답은 일부는 가능하고 일부는 안된다. 해외 여행을 갈 때는 롯데 인터넷 면세점, 신라 인터넷 면세점 등에서 쇼핑을 하고 공항에서 구매 물품을 찾기만 하면 되었다. 물론 여유가 있으면 인천 공항 면세점을 쇼핑하며 시간을 보내도 좋다. 그러나 제주도에 갈 때는 가기 전에 김포 공항에서 면세점 쇼핑을 할 수는 없다. 물론 인터넷 면세점 이용도 불가하다. 또한 기내 쇼핑도 안된다. 국내선 이용하면서 기내에서 쇼핑할 생각에 양주를 안 사서 후회하는 경우도 잦다. 두서가 없이 제주도 면세점에 대한 썰을 풀었는데 정리를 해보겠다.

제주도 기내 쇼핑, 제주도 면세점,

제주도 여행시 기내 쇼핑이 안된다.

제주도 여행 시 국내선이라서 기내 쇼핑이 안 된다. 여행 다니면서 술이나 담배 같은 것은 기내 쇼핑을 하는 습관이 있는 이들도 꽤 많을 것이다. 그러나 제주여행시 국내선이라 기내 쇼핑이 안 되므로, 비행기 안에서 왜 기내 쇼핑이 안 되냐며 따지지 말고 미리 제주도 면세점에서 양주나 담배 등을 구입하도록 하자.

제주도 면세점, 제주도 인터넷 면세점,

제주도 여행 인터넷 면세점 쇼핑 안된다.

제주도 여행 시 인터넷 면세점 쇼핑이 안된다. 해외 여행 시 미리 인터넷 면세점으로 쇼핑을 마치면, 입국 수속하고 난 뒤에 제품만 건네 받으면 되어서 간편한데다가 할인율도 5~20% 정도 더 크다. 따라서 선글라스 같이 써보고 사용할 제품이 아니라면 (또는 이미 모델을 알고 있다면) 인터넷 면세점을 이용하는 것이 면세점 쇼핑의 지혜다. 그러나 제주도 여행 시 인터넷 면세점 이용이 안된다.

제주도 면세점, 제주도 내국인 면세점,
 

제주도 내국인 면세점은 공항공사 면세점 2곳 (제주공항 & 중문 면세점)

제주도 여행시 이용할 수 있는 면세점은 두 곳이다. 제주 공항에 있는 JTO 지정 면세점과 중문단지에 있는 JTO 지정 면세점이다. 제주도 신라 면세점, 제주도 롯데 면세점은 내국인은 이용할 수 없다. http://www.jejudfs.com/ 여기 사이트에서 대충 면세점 품목이나 가격대 등은 확인할 수 있는데, 짜증나게 보안프로그램을 설치하기 때문에 롯데 인터넷 면세점이나 신라 인터넷 면세점 같은 눈팅을 할 수는 없다. 또 한가지 팁은 중문단지에 있는 제주 공항공사 면세점 이용시 바로 제품을 수령하는 것이 아니라 제주 공항에서 받게 된다.
면세 한도는 1회 구입시 40만원 이하, 1년 내 6회 이용 가능하다. 주류 1병, 담배 1보루 이하 구입 가능하다.

제주도 면세점,

해외여행을 가기가 힘들던 시절에는 제주도 면세점 쇼핑 때문에 제주도에 간다는 이들도 있었다. 그만큼 매력적이었으나, 지금은 해외 직구도 많아지고, 면세점에서 사온 물품들을 싸게 되파는 사람들도 많아져서 제주도 내국인 면세점에서 사오는 것들이 진짜 싼 지 좀 의심을 해보아야 한다. 인터넷 면세점 화장품 구입 시도 마찬가지다. 몇 가지 제품은 진짜로 면세점 화장품이 탁월하게 싼 것들이 있으나, 요즘은 인터넷 쇼핑에서 단가가 많이 내려가서 인터넷 최저가 검색해 보면 인터넷 면세점 할인가가 인터넷 최저가 보다 비싼 어이없는 경우도 아주 잦다. 정말이다. 해외여행, 내국인 면세점에 갈 기회에 저렴하게 화장품 구매하려고 면세점을 이용하는 것인데, 인터넷 최저가보다 비싸다면 그냥 11번가에서 구입하는 편이 편하지 않겠는가. 괜히 여행가는 내내 싸들고 다니는 번거로움을 감수할 이유가 없다. 그러니 최저가를 목적으로 면세점 쇼핑을 할 생각이라면, 우선 인터넷 최저가가 얼마인지부터 따져본 뒤에 이용을 하라. 아니면 혼자 똑똑한 척 하면서 면세점에서 구입해 왔으니 바보 짓 하는 꼴이 될 수도 있다. 요즘은 면세점도 최저가가 아닌 것이 수두룩하다. 참고로 제주공항 면세점에서 한라봉차와 한라봉 초콜릿 구입해 왔는데 서울이 더 싸더라는. ㅡㅡ; 뭐 선물용이니 상관없지만 내가 먹기 위한 용도라면 굳이 사들고 올 필요가 없을 수도 있다.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